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121회 다시보기 시청률 레전드 배우 엄정화 박성웅

  1. Home
  2. sumi8808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121회 다시보기 시청률 레전드 배우 엄정화 박성웅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121회 다시보기 시청률 레전드 배우 엄정화 박성웅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121회 다시보기 시청률 레전드 배우 엄정화 박성웅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121회 다시보기 시청률 레전드 배우 엄정화 박성웅?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다시보기 정보는 아래에서 확인 가능하다.https://bit.ly/tvN_amazingsaturday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다시보기 출연진 방송시간 편성표 문제 놀라운?토요일?도레미마켓?재방송?다시보기?출연진?방송시간?편성표?문제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재방송 다시보기 놀라운 토요일은 2018년 4월 7일부터 방송중인 주말 종합 예능 프로그램으로서 tvn에.. bit.ly?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121회 / 방송일 2020.08.15. (토) 오후 07:40출연 엄정화, 박성웅받쓰부터 재미까지 모두 오~케이! 놀토를 '에브리싱 이즈 오케이'로 만드는 레전드 배우들 상륙! 독보적 아우라를 지닌 불변의 엄메이징 디바 엄정화 X 카리스마를 플렉스한 범접 불가 포스 장인 박성웅. 거~ 시장 가기 딱 좋은 날씨네! 위大한 자만이 소화시킬 수 있는 맛집 화수분 <서울 정릉시장>. 매운맛 좀 봐라~ 가슴을 펄'떡'펄'떡' 뛰게 만드는 추억의 국민 음식 '이렇게 맛있는 떡볶이 박성? 웅!'.?놀라운 토요일 도레미마켓 121회 주요장면 및 관련 소식? ?15일, 토요일에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배우 엄정화와 박성웅이 출연해 특급 웃음을 전한다. ?이날은 배우 엄정화, 박성웅이 스튜디오를 찾았다. ‘놀토’ 두 번째 방문인 박성웅은 한껏 들뜬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등장할 때부터 상기된 표정으로 독특한 포즈를 취해 웃음을 안긴 데 이어, 자리에 앉자마자 펜을 들고 받아쓰기 준비를 하며 열의를 다졌다. 배탈 때문에 음식을 제대로 먹지 못했던 지난번과 달리 “오늘은 컨디션이 너무 좋다. 다 먹을거야”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엄정화 역시 설레는 마음을 고백해 도레미들의 환호성을 받았다. “멤버들을 만나보고 싶었다. 너무 좋다”를 연발하며 흥을 방출한 엄정화는 “오늘 치팅데이다. 마음껏 먹겠다”면서 받쓰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두 사람의 유쾌한 케미스트리도 이목을 모았다. 엄정화는 박성웅에 대해 “영화를 촬영하면서 새로운 모습을 많이 봤다. 이렇게 생겨서 약간 무서웠는데 애교와 앙탈을 자주 부리더라”면서 ‘앙증맞은 찡찡이’라는 별명을 공개했다. 박성웅도 엄정화에게 스피커 위치를 알려주고, 녹화 내내 세심하게 배려하며 남다른 호흡을 자랑했다. ?본격적인 받아쓰기가 시작되고 엄정화의 깜짝 실력이 돋보였다. “가사를 잘 못 듣는다. 제 노래가 문제로 나왔으면 좋겠다”던 엄정화는 걱정이 무색하게 맹활약했다. 누구도 듣지 못한 단어를 캐치해 결정적인 단서를 제공하고, 정답 최다 근접자 자리마저 노리며 ‘한국의 마돈나’ 다운 존재감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을 보며 연신 “귀엽다”, “사랑스럽다”라고 말하는 등 특유의 밝은 매력으로 현장을 쥐락펴락했다. ?박성웅은 누구보다도 ‘놀토’를 마음껏 즐겼다. “첫 출연 때 ‘도플갱어’ 퀴즈에 아쉬움이 커서 재출연을 결정했다. 간식 게임이 나올 때마다 봤다”며 ‘찐’ 팬임을 강조한 박성웅은 힌트나 진행 순서에 모르는 것이 없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열정적으로 의견을 내며 받쓰에 몰입한 나머지 실수한 멤버를 향해 “방송 끝나고 차 앞에 막고 있어라”라면서 특유의 카리스마도 방출했다. 또한 박성웅의 기발한 추리와 멤버들의 고른 실력 발휘에 힘입어 역대급 흥미진진한 받쓰가 펼쳐졌다. ?한편 이날 간식 게임에서는 박성웅의 최애 게임인 ‘도플갱어’ 퀴즈가 출제됐다. “내가 다 맞힐거야”라며 기대감을 드러낸 박성웅은 연습 게임부터 저력을 과시했다. 그런 가운데 이날은 멤버들 간 주워먹기가 절정에 달했다. “주워먹는 건 안 하겠다”고 큰소리 친 박성웅부터 김동현의 멘트를 주워먹은 엄정화까지, 돌고 도는 주워먹기가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 여기에 엄정화는 ‘백성 위한 초대장’ 등의 엉뚱하고도 기발한 오답 퍼레이드로 명언 제조기에 등극했다. 경쟁 상대에게 정답을 친절히 알려주고는 “이런 분은 처음 본다”, “착하다”는 반응이 나오자 뒤늦게 후회하

  • sumi8808
  • 바스토
  • 글 등록일:2020.08.15
  • 글 수집일:2020.09.19